집단지성, 빅 데이터... 최근 떠오르고 있는 단어다. 하지만 좀 뜬 구름 같기도 하다. 아직 확실하게 정착된 서비스도 없고 이제 개념을 잡아가는 초기 단계이기 때문이다. 그러나 막상 그 개념의 시작은 복잡하지 않다. 혼자 보다는 다수가 더 뛰어난 결론을 낸다는 것, 그리고 내가 놓치고 있는 것을 다른 사람의 참여로 보완한다는 개념이기 때문이다. 여기에 시간과 거리의 한계를 뛰어넘는 IT 기술이 접목되면서 네트워크망은 밤 하늘의 별처럼 촘촘해졌다.



서울시와 Daum이 추진하는 공공부문의 집단지성 서울시 수해 커뮤니티맵(링크)이다. Daum은 포털 서비스 공간과 지도 서비스를 제공하고 참여자는 자신의 현장 데이터와 정보를 제공하며 서울시는 행정 서비스로 문제를 해결한다. 각 구성원이 잘할 수 있는 것을 제공함으로써 전체의 문제 해결력이 극대화된다. 포털만큼 정보의 유통 허브로서 역할을 할 수 있는 것은 없다. 현장의 시민만큼 곳곳의 문제점을 파악할 수 있는 참여자는 없다. 행정조직만큼 문제 해결을 위한 자원을 가진 조직은 없다. 



서울시 알림을 누르면 어떤 문제를 제기했고 어떻게 해결했는지에 대한 간략한 정보가 뜬다. 그리고 다시 한번 누르면 더 자세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.



우리가 평소에 어떤 문제를 해결하는 것과 다르지 않다. 상황인식 → 전파 → 해결하는 방법 토론 → 해결 방안 도출 → 시행 이런 과정을 거치는데 집단지성 또한 이 과정을 그대로 따른다. 우선 수해라는 공통의 관심사를 중심으로 각 참여자의 의견을 수렴하고 포털을 통해 정보가 취합 또는 전파되며 이 과정에서 축적된 실시간 데이터는 서울시의 수해 방지 행정을 위해 쓰인다. 그리고 이 과정에서 서울시 수해 커뮤니티 맵은 종합 상황실과 같은 역할을 한다. 다만 정보의 공개 여부와 참여자의 참여 범위가 차이점이 될 것이다. 



이렇듯 집단지성을 활용한 의사결정 시스템은 참여자가 많으면 많을수록 배로 확대되는 네트워크의 힘에 따라 문제 해결을 위한 강력한 도구가 될 것이다. 그리고 이런 경험이 시스템으로 정착되면 그때부턴 하나의 서비스 플랫폼으로 상품화가 될 것이다. 다수 참여자로부터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돕는 최고의 플랫폼으로!  


이제 곧 장마가 오고 물난리 또한 피할 수가 없을 것이다. 그러나 과거와 달리 그 피해를 줄이는 해결 방법이 우리의 손으로 가능하다. 그리고 그 시작은 우리의 참여로 부터다.

 



* 이미지는 서비스 화면 캡처와 구글 검색을 활용했습니다.


이 글은 아이에데이에 뉴스 스토리 / IT 칼럼에도 기고(링크)됩니다. 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Posted by cfono1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별이~ 2012.07.03 09:43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잘보고갑니다^^
    오늘 하루도 활짝 웃는 하루 보내세요^^

  2. 권수아 2012.07.03 10:4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박시장님은... 정말 대단하신거 같아요^^

    • cfono1 2012.07.03 11:07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확실히 기존 시장과는 다릅니다. IT에 대해 완벽한 이해라고는 보기 어렵지만 최소한 어떻게 활용될 수 있다는 철학, 비전이런것은 명확하게 이해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^^

  3. 어설프군 YB 2012.07.04 20:43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참..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합니다.
    너무 좋은 아이디어인데.. 왜 UI등을 이렇게 설계하셨는지..
    시장님의 생각을 밑에 분들이 못따라 간다는 생각입니다.

    활동도 활동이고.. 조금은 뭐랄까 SNS적 접근도 좋았을 것 같고..
    참여에 대한 보상 체계정도는 마련했어야 하지 않을까 싶은데.. 많이 아쉬워요

    • cfono1 2012.07.05 12:35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최상급 정치인 또는 행정가가 이정도 마인드를 가졌으면 최상이라 봅니다. 다만 그 이상을 실현할 수 있는 좋은 팀을 만나야 하는데 이번 경우는 거기까지는 못 간거 같아요... 많이 아쉽죠^^

    • 어설프군 YB 2012.07.10 22:1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너무 오랜만에 답글 드리네요. ㅎㅎ
      요즘 일이 바빠서 일과 관계된 트윗.. 페북이 아니면.. 방문 잘 못하겠더라구요.

      정말 오너가 뛰어나다고 다 되는 건 아니란 생각입니다. 그 오너를 밑받침 할 직원이 있어야 한다는 생각입니다.

    • cfono1 2012.07.11 00:29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ㅎㅎ 저도 글을 써야 하는데 못쓰고 있네요... ㅠㅠ

      이제는 혼자만으로는 생존하기 어렵습니다. 워낙 다양한 분야의 전문지식이 필요하다보니 개인이 뭉쳐 팀으로 승리를 해야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. 이번 서울시 수해 맵은 그 팀이 좀 아쉽지 않나해요^^

  4. 난다 2013.07.28 18:03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오랜만에 들렸다 갑니다~
    제 블로그는 한 동안 잠깐 안했다가 요즘 조금씩 다시 하는데...
    14만명이 눈앞입니다!!
    선배님은 벌써 30만이네요^^ㅎㅎ

    • cfono1 2013.07.29 11:2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

      그저 저와 같이 늙어가는 일기장 같은 곳이지요 뭐~ ㅎㅎ
      그래서 최대한 스트레스 받지 않으면서 하려고해요.
      근데 날씨가 습해서 그런지 저도 지치고 쉽게 짜증나고... 암튼 이번 여름 너무 독해요 ㅠㅠ


블로그 이미지
IT 기업 전략의 모든 것!
cfono1

카테고리

달력

 « |  » 2017.09
          1 2
3 4 5 6 7 8 9
10 11 12 13 14 15 16
17 18 19 20 21 22 23
24 25 26 27 28 29 30

공지사항

Yesterday403
Today132
Total744,883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
티스토리 툴바